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

본문 바로가기

닫기

“이달의 혜택안내” 이달의 혜택과 이벤트 안내 페이지 입니다.

  • 회원가입 혜택  
  • 포토후기 혜택  
  • 네이버페이 사용  
  • 우수회원 혜택  
  • SNS홍보혜택  

* 사은품 및 제품 소진 시 일부 이벤트는 조기 종료 될 수 있습니다.


댓글이벤트

남도장터 SNS에 글을 남긴 후 댓글로 URL을 남겨주셔도, 동일한 이벤트 혜택을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.
게시판 상세
  • 평점 0점  
  • 2019-11-01
  • 추천 추천하기
  • 356


첨부파일 11월댓글이벤트.jpg
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  • 성**** 2019-11-02 0점
    수정 삭제 댓글
    스팸글 제 고향은 전남 순천이에요^^ 순천하면 오리죠 오리!!!! 아....침 고여ㅠㅠ
    미나리 가득~ 들깨가루 잔뜩~~ 오리탕이면 추운겨울 따위 끄떡없어요ㅎㅎ
    그리고 전라도 분들 아시죠? 초장!! 초장 찍어먹는 그 맛^^ 츄릅~~~~
  • 황**** 2019-11-02 0점
    수정 삭제 댓글
    스팸글 찬바람이 불면 따끈따끈한 국물요리도 좋지만 김장철에 돼지고기수육을 삶아 뜨끈뜨끈할때 김치 그것도 식이유황이 듬뿍 들어간 삼채 함유 갓김치와 겻들여 먹으면 돼지고기의 육즙과 갓김치 고유의 식감과 알싸함 거기다가 삼채때문에 혈관도 뻥 뚫려서 여성분은 피부톤이 고와지고 어르신들은 겨울철 내혈관질환으로 위험할수도 있는데 그야말로 환상적인 식궁합 아닐까요~~^^
    입도 즐겁고 몸도 건강해지니 금상첨화입니다
  • 김**** 2019-11-05 0점
    수정 삭제 댓글
    스팸글 저희 친정은 고창이예요 이맘때면 황토고구마쪄서 묵은김치에 척척얹어 먹고
    동치미 국물 들이키면 목막힘없이
    진짜 맛있었는데 생각만해도 군침이 도네요
  • 김**** 2019-11-07 0점
    수정 삭제 댓글
    스팸글 고향음식하면 생각나는것 꽁치시래기당고탕!
    꽁치를 칼로 다져서(잘게 부순것) 시래기 넣고 추어탕처럼 푹~고아내어 산초가루(기호에따라 후추가루) 반티스푼 넣고 따신밥 한그릇 떡하니 말아서 먹는다면 동장군도 느끈히 이겨낼 수 있답니다. 캬~ 내 고향은 어디게요?~~
  • 서**** 2019-11-09 0점
    수정 삭제 댓글
    스팸글 고향이 청주인데. 청주는 해장국이 유명합니다 추운겨울날 몸따뜻하게 뜨끈한 해장국에 밥을 같이먹으면 몸보신도되고 몸도따뜻해져서 겨울에 딱인거같아요 겨울에 몸이 시린날 해장국 추천합니다

    남도장터 카카오톡 채널추가 완료하였습니다
  • 전**** 2019-11-11 0점
    수정 삭제 댓글
    스팸글 큰아이 낳을때 몸조리 해 주신다고 오셨던 친정엄마.
    사위랑 시장에 갔는데 눈치빠른 사위가 장모님이 드시고 싶어하시는것 같다고 사온 먹음직한 홍시 세개.
    저는 그때 처음 알았습니다.
    친정엄마가 홍시를 엄청 좋아하신다는걸.
    지금은 많이 사드릴 수 있는데 엄마가 안계시네요.
    홍시만 보면 그때가 생각이 나고 엄마가 그립습니다.
  • 양**** 2019-11-17 0점
    수정 삭제 댓글
    스팸글 추운 겨울엔 머니머니해도 몸을 따뜻하게 녹여주는 향기좋은 유자차가 제격이쥐~ㅋㅋ
  • 송**** 2019-11-18 0점
    수정 삭제 댓글
    스팸글 제 고향은 충청도에요. 대체로 가난했지만 불편하기는 해도 불행하다고는 느끼지 않았던 배고팠던 어린시절이 있었지요. 아버지가 살아계실 적에는 불을 때서 난방도하고 밥도 해 먹었어요. 특별할 거 없는 밥상. 명절 보름날 정도는 그래도 맛있는 걸 먹었는데 평소에 그닥 생각나는 음식은 없어요. 그런데 아버지와 함께 떠오르는 군고구가 생각나요. 아침이면 따뜻한 이불속과는 달리 외풍이 심해 코가 시렸어요. 부지런한 아버지는 군불을 지피시고 고구마를 구워 주셨어요. 아마 막내아들부터 입 속에 넣어 주셨던 것 같아요. 그 풍경이 생각나면 코끝이 시려요. 너무 일찍 하늘나라에 가신 가엾은 아버지가 생각나서.....
  • 신**** 2019-11-19 0점
    수정 삭제 댓글
    스팸글 내 고향 충청도에서 큰 누님이 끓여주시던 팥죽~~거기에 시원한 동치미가 곁들여 먹으면 세상 부러울 것 없는 때가 있었지요^^ 이젠 꼬부랑 할머니가 다 되셔서 마주 보고 앉아 옛 애기만 나누지만...겨울만 되면 죽어도 잊지 못할 그 팥죽이 떠오릅니다. 어느 유명한 죽집에 가서도 어느 누가 끓여도 재생되지 않는 그 맛 영영 먹을 기회가 없을 거라는 생각을 하면 속이 답답해집니다. 생각난 김에 고향에 가서 누님에게 떼라도 써봐야할까요? 돌아가시기 전에 그 팥죽 한 번 더 끓여달라고...
  • 이**** 2019-11-26 0점
    수정 삭제 댓글
    스팸글 제 고향은 충청도유~ 추운 겨울이 오면 노란 호박고구마에 시원한 동치미 같이 먹곤했는디 입안에서 살살녹아유~ 달콤하고 부드럽고 뜨꺼웠던 고구마~ 가족들 모여 호호 불면서 먹던 고구마는 잊지 못하쥬~~~♡
  • 한**** 2019-11-29 0점
    수정 삭제 댓글
    스팸글 방금 산낚지 주문하고 채널도 추가했습니다~^^ 싱싱한 제품 싸게 사서 좋아요
  • 이**** 2019-11-29 0점
    수정 삭제 댓글
    스팸글 제 고향은 대전입니다~! 우리 지역 유명음식은 칼국수지요! 칼국수랑 수육이랑 방금 담근 배추김치와의 조합은 환상이지요~!김치에 수육올려 칼국수 한 그릇 먹고 싶네요!
댓글 수정

비밀번호 :

0 / 1000 byte

비밀번호 : 확인 취소

댓글 입력
댓글달기 이름 : 비밀번호 : 관리자답변보기

영문 대소문자/숫자/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, 10자~16자

/ byte

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.(대소문자구분)

로그인하셔야만 댓글을 쓰실 수 있습니다.